국어 김도성 [773572]

2018-03-12 17:34:01
조회수 1099

[국어 김도성] 여러분들과의 약속 + 1대 100 문법 강의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16461207


안녕하세요,

절대로 흔들리지 않는 국어를 만들어 드리는 

국어 강사 김도성입니다.


오랜만에 여러분들에게 인사를 드리는 것 같습니다.

저번 고전 문학 부록 자료 배포로 여러분들에게 인사를 드리고,

그 때 당시 최소 50분 이상에게 자료를 보냈던

기억이 있습니다. ^^


그 날 이후로, 글을 쓰는 지금 이 시간까지 많은 학생들이

저에게 상담을 요청했고, 국어&수능&입시&학습법

다양한 부분에서 상담을 진행했습니다.


그렇게 상담을 진행하면서 학생분들에게

공통적으로 들었던 이야기가 있습니다.


"선생님은 커리큘럼대로 끝까지 강의하시나요?"

였습니다.


제가 오르비에 입성하고, 처음 들었던 질문도

이 질문이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강의가 끝까지 진행이 되지 못했던 

여러 이유들이 존재할 것이고, 그 이유들을

저는 정확히 알지 못합니다.


그래서 현재의 제 다짐만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저는 솔직히 오르비에서 유명한 강사가 아닙니다.

하지만 계속해서 많은 분들이 저에게 상담을 요청하고,

많은 피드백을 서로 주고 받고 있습니다.


이렇게 조금씩 저에 대해 알아가고, 

저를 믿어 주시면서 저의 강의도 들어 주실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때, 제가 해야 할 일은 여러분들이 어떤 시기이든

제 강의가 필요할 때 그 강의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말을 길게 하였지만, 간략하게 말씀드려서

제가 약속한 커리큘럼은 반드시 지키도록 하겠습니다.

단 한분이 듣더라도, 모든 커리큘럼은 완성 될 것입니다.


커리큘럼에 없었던 강의가 추가되는 경우는 있어도

사라지거나 생략되는 강의는 없게 하겠습니다.


현재도 문법 강의를 진행 중에 있고,

나중에 신유형(긴지문)유형을 여러분과 연습하기 위해

제가 검토원으로 있는 출판사와 오르비내에서 강의할 수 있는

독자적 계약도 맺은 상태입니다.


여러분들이 믿어주신다면, 앞으로도 계속해서

여러분들을 위한 컨텐츠와 자료 등

최대한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지금부터 제 강의에 대한 홍보입니다. ^^


이번에 문법 강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국어 과목을 강의하면서 가장 많이 받는 질문은

'국어 문제 푸는 시간이 부족해요' 입니다.


국어 고득점과 시간 문제를 해결하는 큰 틀에서의 해결법은

1. 화작문에서 시간을 줄인다.

2. 문학에서 시간을 줄인다.

3. 남은 시간을 비문학에 투자하여 고득점을 받는다.

입니다.


요즘 문법 문제의 추세는 지문을 등장시키고, 이 지문을 읽고

문법을 해결할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때문에 문법 공부를 하지 않은 학생도 지문을 잘 읽는다면,

문법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만들고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러한 추세는 평가원의 속임수라고 생각합니다.

지문을 읽고, 문제를 푼다는 것은 시간을 투자해야 나오는 결과입니다.


지금 화법, 작문, 비문학, 문학 모든 요소에서 지문의 길이가 길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시간은

그런데, 문법까지 지문이 길어지고, 이것도 읽고 해결한다?

이러한 접근이 과연 옳을까 하는 의문이 생깁니다.


만약 여러분들이 문법에 있는 지문이 이미 알고 있는 내용이라면?

하다못해, 전부는 아니여도 알고 있는 내용이라면

빠르게 문제를 풀 수 있고, 전부는 모른다면

모르는 부분만을 확인해서 푸는 것만으로도 상당한 시간의 

단축이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제 강의는 3가지 형태로 진행이 됩니다.

1. 개념편

2. 실전편

3. 부록


1. 개념편은 어떠한 생략도 없이

중1~고3까지 들을 수 있게 설명을 해 놓았습니다.


2. 실전편은 2017년 문법 시험 (고1~고3)의 모든 내용을

파트별 (음운, 품사, 형태소 등)로 나누어서 제가 전부 분류해놓았습니다.

여러분들이 해당 파트를 공부한 후에, 

어렵게 찾아가지 않고, 쉽게 문제를 접하고 풀어보게 하기 위해서입니다.


3. 부록, 이것도 실전편에 해당합니다.

다만, 2014년부터 2016년까지 고1~고3의 모든 문제들을

실전편처럼 파트별로 쉽게 볼 수 있게 분류해 놓았습니다.



문법은 중,고,성인의 구분이 없습니다.

여러분들이 공부하는 것은

학교 문법론을 배우고 있는 것입니다.


한 번만 제대로 개념을 숙지하신다면,

고1이여도 고3까지 추가 개념 공부 없이 가능하고,

고3 학생들도 한 번만 공부한다면

중1 때 배웠던 개념을 생각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더 나아가, 공무원 시험 또한 '학교 문법론'을 바탕으로 하기 때문에

충분히 커버가 가능합니다.

(제가 공무원도 가르쳤기 때문에 자신 있게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제 슬로건처럼, 1대 100을 경험할 수 있는 문법강의를 하고,

어떠한 시험에서도 절대로 흔들리지 않는 문법을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평소에 여러분들이 문법에 대해서 궁금했던 점도 여담으로 

강의에 모두 담았습니다. ^^


오늘도 열심히 공부하시고, 

언제든

010-4968-0951 카카오톡 국어바로

질문, 상담, 커리 계획 환영입니다. ^^


http://class.orbi.kr/bamboo/iCSXZ

http://class.orbi.kr/bamboo/iCSXZ

http://class.orbi.kr/bamboo/iCSXZ


좋아요, 팔로우, 댓글 모두 환영하고, 감사합니다. ^^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


  • 첫번째 댓글의 주인공이 되어보세요.

2019 수능 D-146

  • 1심찬우

    2랍비

    3이상인

  • 4이경보

    5황민구

    6미천한 수학자

  • 7이원준

    8박주혁

    9전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