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킴 [726956] · MS 2017

2019-01-24 18:09:55
조회수 1501

26요청) 코드킴의 인문논술 칼럼 - 3, 반대 추론의 결점에 대하여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0998207

안녕하세요. 


2019년에도 여전히 24세 고졸 무직 미필 남성 코드킴입니다.


이번에도 고양이를 보고 시작합시다.



산책 냥이는 실존합니다.


--


비교 논제에서 사고의 다각화를 위해 이용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제 교재에서도 소개된 방법이지요.


이전에 이와 관련해서 칼럼도 쓴 적이 있습니다.


https://orbi.kr/00018277177

이전 글 : '연세대학교 고난도 논제의 숨겨진 전체찾기'


하지만 이 방법은 심각한 결점이 존재합니다.(윗 글에서 결함이 있다는 게 아닙니다)


"동일 항목 간의 추론"


 동일 항목 간의 추론이라는 것은, 제시문 (가)의 세부사항인 A항이 a라는 속성을 지니고 있음이 제시문 내에 뚜렷하게 드러나 있지만 제시문 (나)에서는 그렇지 않을 때, a라는 속성을 반대로 뒤집어보며 (나)에 대입하고 생각해보는 겁니다.


 간단하죠?


 이 방법은 반대추론을 활용한 것입니다. 논제에서 제시문 간 비교를 요구할 때엔 그들의 차이점이 존재하고, 그 차이점들은 반대된다는 속성을 지닌다는 것에서 착안한 방법입니다. 하지만 이 방법에는 결점이 존재합니다. 간단한 예시를 들어보겠습니다.


철수와 영희는 오랜 친구다. 하지만 남자인 철수는 군대에 가야하기 때문에 2년동안 영희를 만나지 못할 것이다.


 제가 만든 위 문장에서 철수와 영희를 비교한다고 해봅시다. 철수는 남자이며, 군대에 가야한다고 합니다. 영희는? 단순히 반대추론만을 사용한다면 영희는 여자이며, 군대를 가지 않는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단정지을 수는 없습니다. 애초에 영희가 남자인지 여자인지 제시문을 통해서는 알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또한 영희가 남자인데도 군대를 가지 못하거나, 남자라서 같이 군대를 가야하기 때문에 만날 수 없거나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심지어는 영희가 그저 고양이 이름인지, 먼 우주에서 온 외계인인지 알 수가 없습니다. 이 글에 나타난 정보만으로는 부족합니다. 철수와 영희가 오랜 친구라는 사실만을 알 수 있을 뿐입니다.


  이처럼, 반대추론을 통해 사고를 확장하는 것은 우리에게 다면적 사고라는 측면을 채워줄 수 있다는 것은 분명해보입니다. 하지만 정확성 측면에서는 과연 얼마나 옳을 것인가는 생각해볼만 합니다. 우리는 모르는 대상에 대해서 어떤 확언도 할 수 없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제시문과 찾아낸 속성 간의 정합성 판단이 필요합니다. 


 정합성 판단은 크게 두 방식으로 이루어집니다. 첫째는 반대 추론을 통해 찾아낸 내용을 제시문에 대입해보고, 제시문의 내용과 모순이 존재하는지를 생각해보는 것입니다. 제가 앞서 들었던 예시를 살펴봅시다.


철수와 영희는 오랜 친구다. 하지만 남자인 철수는 군대에 가기 때문에 2년동안 영희를 만나지 못할 것이다.


 이 예시에서 철수와 영희를 비교한다고 하면, 반대 추론을 사용해서 영희가 여자이며, 군대를 가지 않는다고 찾아낼 수 있을 것입니다. 이 내용을 위 예시에 집어넣어도 딱히 큰 모순은 발견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드렸듯이, 이런 방식의 반대 추론은 잘못되었습니다.


 정합성 판단의 두번째 방법을 사용하면 이 예시가 왜 잘못되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둘째 방법은 '반대 추론을 사용하기 위해 이용한 단서를 그대로 대입해보기' 입니다. 이 예시의 경우에서는 반대추론을 사용하기 위해 이용한 단서인 "남자인 철수는 군대에 가야하기 때문에" 라는 부분을 영희의 속성에도 그대로 대입해보는 것입니다. 영희가 남자이고, 군대에 간다고 했을 때, 위 예시는 성립하지 않아야 합니다. 만일 단서를 넣었을 때 성립한다면 이용한 단서와 반대 추론을 통해 찾아낸 내용이 둘 다 참이 되어버리기 때문에 모순이 발생합니다. 여자이면서 남자일 수는 없고, 군대에 가면서 군대에 가지 않는 경우는 존재할 수 없다는 걸 직관적으로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반대 추론을 통해서 찾아낸 내용은 잘못될 수도 있다는 겁니다.

---


반대 추론은 이처럼 심각한 결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말 엄밀한 정합성 판단의 방법들을 거쳐야 합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반대 추론을 사용하는 이유는 존재합니다.


반대 추론은 우리가 평소에 생각하지 못한 것에 대해 생각할 수 있게끔 해주는 신호탄의 역할을 합니다.


이는 분명 사고의 다각화 측면에서 중요합니다.


반대 추론이 항상 올바르지 않다는 관점 하에서 진행되는 정합성 판단을 거친다면 올바른 내용을 찾아낼 수도 있습니다.



2019년의 글----


1. https://orbi.kr/00020624013

코드킴의 인문논술 칼럼 - 1, 대입 인문 논술을 대하는 태도와 오해


2. https://orbi.kr/00020626346

코드킴의 인문논술 칼럼 - 2, 인문 논술 공부법에 대하여



rare-제헌이 S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