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설승환 [521434] · MS 2017

2019-05-21 19:38:30
조회수 2618

[설승환] 국어문법 고난도 MINI 모의평가 제1회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2851876

(408.7K) [1336]

2020학년도 국어문법 고난도 MINI 모의평가 제1회(설승환).pdf

(138.4K) [869]

2020학년도 국어문법 고난도 MINI 모의평가 제1회 정답 및 해설.pdf

날씨가 점점 더워지고, 6월 모의평가도 다가오고 있어서,


많이 힘드실 겁니다. 


부담감도 많이 갖고 계실 테고, 


아직 공부가 덜 된 것 같거나 잘 하고 있는 것 같지 않다는 생각으로


스스로를 많이 낮춰서 생각하시는 분들이 특히 이 시기에 많아요.



다른 사람들을 보면서 


"저 사람은 진짜 열심히 하고 있는데, 난 뭐 하고 있는 거야?"


라는 생각 한 번쯤은 해 보셨을 것 같은데,


그 사람도 참 많이 힘들어 하고 있을 겁니다.


나 혼자만 힘들어 하고 있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힘냅시다. 당장 6월 모의평가를 두려워 하지 마십시오.


우리는 11월 14일에 치를 수능을 정복하고자 공부하고 있잖아요?!


6월 모의평가에서, 자신이 지금까지 몰랐던 약점을 발견하는 것은


우리에게 주어진 굉장히 소중한 기회입니다.


자신의 약점이 밝혀진다는 것에 너무 겁먹지 마시고,


다행으로 여길 수 있도록 6월 모의평가를 준비하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


이상 서론이었고요ㅎㅎ


오늘은, 국어문법 고난도 MINI 모의평가 제1회를 준비했습니다.


1) 평가원 양식 그대로 편집했고요.


2) 총 5문제 직접 출제한 것입니다.



모름지기 국어를 가르치는 사람이라면,


국어를 잘 가르쳐야 하는 것뿐만 아니라, 


문제도 잘 만들 줄 알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강의를 잘 한다는 것과, 문제를 잘 만든다는 것이 


가르치는 사람에게 있어서 구분되어야 할 능력은 아니라고 봐요.


가르치는 사람은 이 두 능력을 겸비하기 위해 항상 연구해야 한다고 봅니다.


물론 저도 그러기 위해 부단히 연구하고 있는 중입니다ㅎㅎ


제가 수능 국어를 가르쳐 오면서, 


적어도 가르치는 사람으로서 문제를 품평하려면, 


그만큼 출제할 수 있는 능력도 갖춰야 할 것 같다고 생각해 왔거든요.

 




3) 


7~8분 정도의 시간을 잡으시고 실전처럼 풀어보십시오.


좀 어려울 겁니다.


이 정도로 나올 수 있겠다는 생각으로 풀어보십시오.


(혹시 생각보다 쉽다면 언제든 의견 주세요!!)



4) 


국어문법에 자신 있다고 생각하는 수험생 여러분들,

또는 기출말고 새로운 문제를 풀어보고 싶으셨던 수험생 여러분들,


다운 바로 받아서 한번 풀어보십시오.


정답 및 해설도 따로 파일로 올려드리니 확인하시고요.


오타를 발견하거나 이의제기를 하고 싶으실 경우, 언제든 댓글로 남겨주셔요.




반응이 좋으면 조만간 또 올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p.s. 아래는 올려드린 파일의 5문제 중, 1문제입니다. 참고용입니다!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

  • 황좆첼시 · 836023 · 05/21 19:39 · MS 2018

  • Fragrant Math II · 841287 · 05/21 19:43 · MS 2018

  • 코난T · 877409 · 05/21 22:17 · MS 2019

    와... 진짜 좋은 퀄의 문제입니다.

    평가원 스타일의 출제방침이 유지하면서도 난이도를 올리기 쉽지 않으셨을 텐데..

    이 모의고사를 푸는 학생들이
    (문제 스포가 될까봐 에둘러 이야기 해야겠네요 ㅎㅎ)

    14번 5번 선지에서 왜 연음이 일어나지 않는지 본인의 교재를 통해 (해당 내용이 없다면 국립국어원 홈페이지에 게시된 규정을 통해) 반드시 확인했으면 좋겠습니다.
    수특 꼼꼼히 보신 분들은 눈치채셨겠지만 이 선지... EBS 연계입니다(설승환 선생님도 당연히 의도하셨겠지요)

    더불어, 중세 국어 문제가 나오면 이 문제가 정답을 내는 과정에서 내 중세 국어 ‘지식’을 물어보지 않는 것일 수 있음을 항상 염두에 두었으면 좋겠네요.

    간만에 퀄리티 높은 문법 문제 봐서 국어 강사로서 정말 기분이 좋네요 ㅎㅎ 고생 많으셨습니다!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1 22:31 · MS 2017

    제 의도를 다 알아주셔서 제가 더 감사합니다 선생님^^

  • sdsdd · 769027 · 05/22 12:22 · MS 2017

    14번에 5번 선지 연음 안 일어났다는게 '값'의 'ㅅ'이 안 일어났다는건가요?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2 14:07 · MS 2017

    네 그렇게 생각하시면 됩니다!

    올해 <수능특강> 문법 교재의 지문형 문법 내용에 의하면,

    '연음'은
    1) 자음으로 끝나는 형태소 뒤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형식 형태소가 결합할 때 일어난다.
    2) 연음을 음운 변동이라고 볼 수 없다.
    3) 음절의 끝소리 규칙이나 자음군 단순화는 연음이 일어나는 조건, 즉 뒤에 모음으로 시작하는 형식 형태소가 오지 않는 경우에 적용된다고 일반화할 수 있다.

    고 설명하고 있어요.

    '값있는[가빈는]'은 '값' 뒤에 실질 형태소 '있-'이 결합되어 있기 때문에, [갑씬는]으로 바로 연음이 일어나는 게 아니라 '값'에서 자음군 단순화가 일어나 [갑]이 된 다음, 그 [ㅂ]이 이어져 발음된다는 것이지요.

    이에 대해 일반적으로 '자음군 단순화가 적용되고 나서 연음된다.'고 설명을 하긴 합니다!!

  • sdsdd · 769027 · 05/22 14:42 · MS 2017

    친절한 답변 감사드립니다^^
    잘 되시길 바래요~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2 14:44 · MS 2017

    감사합니다^^

  • 둥둥당아 · 817583 · 05/22 23:52 · MS 2018

    항상 좋은 문제들과 자료 감사합니다:)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3 13:44 · MS 2017

    힘이 되는 말입니다ㅎㅎ 고맙습니다!

  • 인생은느낌데로 · 865150 · 05/23 17:39 · MS 2018

    선생님 고전문법 맨날 틀리는데 어떻게 하면 좋죠?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3 19:28 · MS 2017

    1. 우선, 심리적으로 부담감을 갖고 있는 상태로 중세 국어 문제를 대하는 건 아닌지 한번 고민해 보십시오. <내가 약한 부분이니까>라는 생각을 가진 상태로 문제를 접하면, 약간 쫀 상태로 문제를 보는 것이라서 자신감이 떨어지므로 의외로 잘 풀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틀릴 수가 있어요.

    2. 지금까지 평가원에서는 중세 국어 문제를 출제할 때, 1번을 제외하고 모두 현대어 풀이를 제공했습니다. 이는 순수하게 중세 국어 지식을 물어보려고 하는 게 아니라, 중세 국어와 현대 국어를 대응하여 둘 사이의 공통점-차이점을 파악해 낼 줄 아느냐를 우리에게 물어보는 것입니다. 즉, 탐구 능력을 측정하려는 것입니다. 현 세대에 중세 국어를 당연히 쓰지 않는데도 중세 국어 문제가 나오는 것은 "중세 국어가 현대 국어로 넘어 오면서 어떤 점이 동일한지 어떤 점이 다른지를 제시된 자료를 바탕으로 탐구할 수 있는가?"를 평가하겠다는 의도입니다. 물론 <독서와 문법> 교과서에 제시되어 있는 중세 국어 지식은 당연히 미리 공부해야합니다. 선택지에 나와 있는 중세 국어 지식을 몰라선 안 되겠지요. 그런데 교과서에도 나와 있지 않고, 내가 모르는 중세 국어 지식이 등장할 수도 있어요. 하지만 '현대어 풀이'가 달려 나오기 때문에, 그것을 바탕으로 충분히 해결할 수 있습니다.

    중세 국어 문제를 자주 틀릴 때, 의외로 현대 국어 문법이 약해서 틀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즉, 문법 개념 전체에서 빈틈이 있을 수도 있다는 것이므로, 특히 조사/어미/접사와 관련하여 현대 국어 문법 지식을 잘 알고 있는지 점검해 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해결되지 않는다면 또 문의해주세요^^

  • 인생은느낌데로 · 865150 · 05/24 09:26 · MS 2018

    친절한 답변 감사드립니다.
    현대문법에서 빈틈도 물론 있지만 유독 시험장에서는 장문형 중세국어문법은 항상 틀리는 것 같네요.
    선생님이 말씀하신 것 처럼 심적 부담감으로 인해 잘 읽히지 않은 적도 많지만, 그 부분만 중점적으로 틀리는 걸 보니 문제 푸는 경험이 부족한 것 같습니다. 문법 800제 있는데, 그 쪽에 있는 중세문법만 집중적으로 풀어도(조져도) 해결 가능할까요?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4 11:28 · MS 2017

    충분히 충분히 가능합니다! 800제어 있는 국어사 단원 문제와, 지문형 문법 단원에서 중세 국어와 엮여 있는 부분을 집중적으로 다뤄보십시오. 지문형 문법으로 중세 국어가 같이 나올 때 주로 자신이 모르는 내용이 나오는 편인데, 그렇다 보면 독해를 해야 하고 시간이 절로 걸릴 수밖에 없습니다. 이때 다급하게 판단해서 틀리는 경우가 많아서, 지문형 문법에 평소보다 조금의 시간을 쓴다는 것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연습하는 것이 좋아요!

  • 인생은느낌데로 · 865150 · 05/24 13:17 · MS 2018

    감사합니다. 문법 800제 더 많이 팔리길 기원할께요.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4 14:46 · MS 2017

    질문 있으면 언제든 쪽지 주세요^^

  • 라이거 · 731710 · 05/26 23:46 · MS 2017

    이제야 풀어봅니다. 현역인데 문제 좋은것같네요!! 한 7분 30초정도 걸린 것 같습니다.

  • 국어 설승환 · 521434 · 05/27 10:57 · MS 2017

    좋은 평가 감사합니다^^ 또 올릴 예정입니다ㅎ